|  로그인  |  운영비 관리  |  교육사랑 소개  | 
- 교육사랑을 열면서
- 운영위원 소개
- 교육사랑 사진방
- 무슨 꽃일까요?
- 필진 신청하기
- 산애(愛) 산애(愛) 가는 길
- 자유 게시판
- 운영자 토론방
- 맛비게이션
- 문화살롱
  홈 > 문화살롱 > 문화살롱
2024년 5월 산행 안내 (철마산,태화강,이바구길,장군봉,천성산,몰운대,지줌산,울산대공원,승학산,이기대,대운산,금정산,망미봉,엄광산)
계란과 스승
2024-04-13(토) 07:00:11, 8949
계란과 스승



이재무




아주 오래전의 일입니다. 6학년 학기 초 담임선생님이 부르셔서 갔더니 내일부터 매일 당신에게 계란을 갖다 바치라는 거였습니다. 앞이 캄캄했습니다. 당시는 계란이 참 귀물이어서 물물교환으로 사용이 가능했었습니다. 어느 안전인데 선생님 말씀을 어길 수 있었겠어요? 울며 겨자 먹는 심정으로 식구들 몰래 계란을 훔쳐 선생님께 드렸습니다. 암탉들이 알 낳는 곳을 염탐했기에 가능했습니다. 이러구러 시간이 흘러 2학기 말 무렵이었습니다. 열 마리였던 닭들이 그새 하나둘 제사용으로 손님용으로 잡아먹히게 되어 한 마리도 남아 있지 않게 되었습니다. 계란을 빠트리는 날이 늘어나자 선생님이 부르셨습니다. 울먹이면서 사정을 말씀드렸더니, 선생님께서 가늘게 떠는 어깨를 감싸 안아주셨습니다. 괜찮다. 이제 그만 가져오너라. 그리고는 책상 서랍을 열어 봉투 하나를 꺼내주었습니다. 통장이었습니다. 그동안 네가 가져온 계란 값이다. 나도 좀 보탰다. 그거면 중학교에 갈 수 있을 게다. 그렇게 해서 그녀는 중학교에 갈 수 있었고 어찌어찌해서 고등학교까지 마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로그인을 하셔야 코멘트(덧글)을 쓰실 수 있습니다.
이전글 : 4월에 꿈꾸는 사랑
다음글 : 무당벌레
     
교육사랑(edulove.info) - 대한민국 교육문제를 연구하는 사람들의 모임   /  운영자 토론방   /  EZcrm
교육사랑 후원계좌 : 산업은행 020-3810-8930-780 (예금주 : 최영도) / 운영비관리 / 회원탈퇴코너
Copyright (C) 2006-2024edulove.info. All Rights Reserved.  (문의 : q114084@naver.com, 010-5524-4084)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