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운영비 관리  |  교육사랑 소개  | 
- 교육사랑을 열면서
- 운영위원 소개
- 교육사랑 사진방
- 무슨 꽃일까요?
- 필진 신청하기
- 산애(愛) 산애(愛) 가는 길
- 자유 게시판
- 운영자 토론방
- 맛비게이션
- 문화살롱
강열우의 춤사랑 ▶  
김남훈 한밝에 사는 이야기 ▶  
민서의 History ▶  
김영국의 교육 사랑 ▶  
김원중의 추억 만들기 ▶  
김은숙의 역사로 놀자! ▶  
김정식의 우리말 사랑 ▶  
김준우의 Tax Korea ▶  
김준호의 창의인성교육 ▶  
홍미동희의 교단일기 ▶  
김환희의 내가 꿈꾸는 세상 ▶  
나동수의 시인 천국 ▶  
모만호의 야생화 사랑 ▶  
박종필의 부산교육 ▶  
박태암의 응용가치발견 ▶  
서상우의 잃어버린 시간 ▶  
서양석의 웰빙 라이프 ▶  
손희동의 이목구비 ▶  
송길원의 요즘 생각 ▶  
송성수의 과학기술 이야기 ▶  
연홍근의 사진속 여행 ▶  
윤재환의 사진이 있는 편지 ▶  
이기철의 인터뷰 게임 ▶  
이중숙의 체육과 건강 ▶  
이태원의 Swish 사랑 ▶  
임규동의 사진 세상 ▶  
정일근의 다락방 ▶  
정호봉의 국악사랑,차사랑 ▶  
최봉준의 눈(眼)사랑 이야기 ▶  
최영도의 생활 이야기 ▶  
최재성의 세상의 모든 명언 ▶  
최태호의 와인 한 잔 ▶  
황도사의 사주 여행 ▶  
  홈 > 교육사랑 희망편지 > 김은숙의 역사로 놀자!
2023년 3월 산행 안내 (금정산, 백양산, 지줌산, 장산, 영포마을, 장군산, 시민공원, 천성산, 증산, 영남알프스, 온천천, 엄광산, 황금산, 천태산)


‘조(祖)’ 와 ‘종(宗)’의 차이 2편
2023-01-18(수) 07:45:16, 19043
■ ‘조(祖)’ 와 ‘종(宗)’의 차이 2편

그렇다면 ‘조’ 와 ‘종’ 은 어떤 차이가 있을까?

이를 딱 잘라 나누기는 다소 어렵기는 하지만, 대체로 창업(創業)에 공이 있는 왕에게는 ‘조’를, 태평성대를 이루거나 큰 업적을 이루어 수성(守成)에 공이 있는 왕에게는 ‘종’을 붙이는 것이 일반적이다. 그 근거는 <예기>에 ‘공(功)이 있는 자는 ’조‘ 가 되고, 덕(德)이 있는 자는 ’종‘ 이 된다’ 는 기록에서 찾아볼 수 있다. 또 한국학 중앙연구원이 편찬한 한국 민족문화 대백과사전에 따르면, 대체로 나라를 처음 일으킨 왕이나 나라의 정통이 중단된 것을 다시 일으킨 왕에게는 조(祖)를 썼고, 왕위를 정통으로 계승한 왕에게는 종(宗)을 붙였다고 했다.

격에 있어서 별 차이는 없으나 대체로 ‘종’ 보다 ‘조’를 높게 보기도 한다. 조선시대 왕 중 7명이 ‘조’를 썼고, ‘군’의 칭호를 받은 2명을 제외한 나머지는 모두 ‘종’ 을 묘호로 사용하였다. ‘태조’ 라는 묘호는 중국이나 우리나라 역사에서 엿볼 수 있듯이 초대 왕에 대한 칭호로 흔히 쓰였는데, 다른 왕들은 어떨까? 세조는 조카 단종을 몰아내고 왕위에 올랐지만, 단종 시절 문란한 국정을 바로잡았다고 하여 ‘조’의 묘호를 사용하게 되었다. 조선 최악의 왕으로 평가 받는 선조와 인조는 지금의 우리 생각과는 정반대로 선조는 임진왜란을 극복했고, 인조는 폭군 광해를 몰아내고 정묘, 병자호란을 잘 넘겼다하여 ‘조’라고 했다. 중종은 인조와 마찬가지로 반정으로 왕이 됐지만, 성종의 직계왕통을 지켰다 하여 굳이 ‘조’ 를 붙이지 않았다.

영조와 정조는 처음에 영종과 정종이었다가 나중에 다시 영조와 정조로 추존(推尊)되었고, 순조도 처음에는 순종으로 묘호가 정해졌다가 철종 때에 순조로 다시 추존(推尊)되었다. 영조와 정조 그리고 순조는 당시 이렇다 할 전쟁도 없었고 국가적 큰 위기도 없었다. 그런데도 조를 써서 앞서 말한 조와 종의 차이를 무색하게 만든다. 고종황제 때 이르러 영조와 정조가 고종의 직계조상이라는 이유로 영종과 정종을 영조, 정조로 바꾸고, 순종 역시 강화도령 철종의 정통성 강화를 위해서 순종을 순조로 바꾸었던 것이다. 조와 종의 차이를 가장 헷갈리게 만드는 분들인 것이다.

이렇듯 당시 왕들은 ‘종’보다는 ‘조’를 사용하는 게 좋다고 생각하여 아들들은 아버지를 위해서 ‘조’를 사용하기를 원했다. 이렇게 ‘조’ 와 ‘종’을 나누는 기준은 애매하기도 하고 바뀌는 경우도 있다. 당시의 정치적 상황에 영향을 받기도 한 것 같다.

세종보다 순조가 더 낫다고 볼 수는 없지 않은가.........

♣ 제공 : KIMSEM의 ‘역사로 놀자’

☞ `역사로 놀자` 앱 바로 가기(클릭)
로그인을 하셔야 코멘트(덧글)을 쓰실 수 있습니다.
이전글 : 꽃미남에 엄친아, 문종 1편
다음글 : ‘조(祖)’ 와 ‘종(宗)’의 차이 1편
    
교육사랑(edulove.info) - 대한민국 교육문제를 연구하는 사람들의 모임   /  운영자 토론방   /  EZcrm
교육사랑 후원계좌 : 산업은행 020-3810-8930-780 (예금주 : 최영도) / 운영비관리 / 회원탈퇴코너
Copyright (C) 2006-2023edulove.info. All Rights Reserved.  (문의 : q114084@naver.com, 010-5524-4084)
top